News
라이징윙스㈜, 통합된 법인으로 새롭게 비상
2020-12-09

피닉스와 딜루젼의 장점을 조합

모두를 위한 게임 제공이 목표

크래프톤의 독립스튜디오인 라이징윙스㈜(대표이사 김정훈, 이하 라이징윙스)가 새로운 출발을 알리기 위해 9일(오늘) CI(Corporate Identity) 출범식을 크래프톤타워에서 진행했다.

라이징윙스는 크래프톤의 두 자회사, ㈜피닉스(이하 피닉스)와 ㈜딜루젼스튜디오(딜루젼)가 합쳐져 탄생한 캐주얼, 미드코어 중심의 모바일 게임 제작 스튜디오이다. 공식 통합 일은 12월 1일이며, CI는 캐주얼 게임 제작 스튜디오로서의 정체성을 표현하는 한편, 더 높이 비상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.

오늘 CI출범식과 함께 열린 Vision Making Day(임직원들이 함께 한 해를 돌이켜보고 향후의 계획에 대해 자유롭게 소통하는 자리)를 통해 ‘The Most Widely Desired Mobile Game Provider’라는 비전도 공유했다. 이는 국적, 연령, 성별 등의 구애 없이 누구든 쉽게 익히고 즐길 수 있는 캐주얼 게임을 제작하겠다는 구성원들의 포부를 표현한 것이다.

김정훈 라이징윙스 대표는 이번 통합을 통해 “피닉스의 글로벌 서비스 경험 및 조직력과 딜루젼의 전략 장르에서의 전문성이 조합되어 시너지를 만들어 갈 것으로 기대한다”고 전했다.

라이징윙스는 ‘골프킹 – 월드투어(Golf King – World Tour)’와 ‘미니골프킹(Mini Golf King)’ 등의 글로벌 서비스를 하고 있다. 2021년 상반기부터는 전략, 아케이드, 아웃도어 스포츠 장르의 신작을 출시할 계획이다.

관련글
라이징윙스, 신작 ‘디펜스 더비’ 글로벌 얼리 테스트 성료
2021-08-20
RisingWings의 제작 철학, 'Early Test'
2022-12-09
닫기